로고

[경주시] 농어촌 급수구역 확대에 ‘박차’

- 농어촌지역(내남 상신, 박달리)에 상수도 보급 사업 시행
- 지역민에게 깨끗하고 안정적인 용수 공급으로 환경 개선

전용현 기자 | 기사입력 2024/04/15 [16:54]

[경주시] 농어촌 급수구역 확대에 ‘박차’

- 농어촌지역(내남 상신, 박달리)에 상수도 보급 사업 시행
- 지역민에게 깨끗하고 안정적인 용수 공급으로 환경 개선

전용현 기자 | 입력 : 2024/04/15 [16:54]

 

경주시가 농어 촌지역인 내남면 상신리와 박달리에 상수도 급수구역 확장공사를 시행한다고 15일 밝혔다.

 

이 사업은 그간 상수도 공급혜택을 보지 못했던 내남면 상신리와 박달리 주민 600여명에게 깨끗한 상수도를 공급하기 위해 추진됐다.

 

총 사업비 35억원이 투입되는 이 사업은 2026년 완공 예정이다.

 

이를 위해 앞서 시는 2020년 12월 실시설계를 완료했고 이듬해인 2021년부터 지난해까지 내남 상신리 광석교에서 박달 2교까지 상수관로 4.9km, 가압장 2개소 설치를 완료했다.

 

올해는 박달2교부터 박달저수지까지 상수관로 1.3km와 가압장 1개소를 오는 9월까지 완공할 예정이며, 내년 말까지 박달저수지부터 박달3리까지 상수관로 3.8km 설치를 마무리 지을 계획이다.

 

장진 경주시 맑은물사업본부장은 “농어촌 지역 상수도 확장공사로 지하수 및 소규모 급수시설을 이용 중이던 내남면 상신리, 박달리 주민들에게 맑은 물을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